[듣기/가사] 용준형 - 소나기 (Feat. 10cm)





[듣기/가사] 용준형 - 소나기 (Feat. 10cm)





용준형의 신곡 소나기입니다, 이번 곡은 10cm가 피처링 하였구요. 비스트로 활동할 때 '비가 오는 날엔'이라는 곡을 정말 좋아했었는데 이번에도 비와 관련된 곡인 소나기네요. 이별과 관련된 감성적인 곡으로 그동안 비와 관련된 곡으로 비가 오는 날엔을 많이 찾아 들었다면 이제는 소나기를 많이 들을것같네요. 용준형은 작사/작곡 능력도 뛰어나고 랩도 정말 잘하는것 같습니다. 특히나 이 곡은 권정열의 피처링이 너무나 돋보입니다.


멋대로 날 찾아와서 모든 걸 다 적시고
내 마음도 짙어져 널 원할 때쯤에
이내 떠나 가버렸던 네가 아직 그리워
그 때 조금 더 젖게 내버려 둘 걸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
너의 흔적들을 지우는 일
우리 함께였던 시간이 길지 않은데
넌 참 많은 걸 남기고 갔네

아직 하지 못한 말들이 너무 많아
네게 주지 못한 맘들 갈 곳을 잃었나 봐
조금만 조금만 내게 머물러서
모두 가져줄 순 없을까

후회에 젖은 추억은 한껏 무게를 더해가
혼자 짊어지기엔 버거워 나약해진 내가
억지로 삼켜냈던 너를 토해내듯 부르다
네 기억위로 지쳐 잠이 들죠

멋대로 날 찾아와서 모든 걸 다 적시고
내 마음도 짙어져 널 원할 때쯤에
이내 떠나 가버렸던 네가 아직 그리워
그 때 조금 더 젖게 내버려 둘 걸

너가 빠져버린 하루에 채워진 공허함
또 숨 막힐 듯 날 몰아세우는 고요가
익숙해질 수도 있을까 무뎌진다는 건
괜찮은 게 아니라 참는다는 거

널 그리워할수록 더 잃어가는 기분
모래를 움켜쥔 듯 흘러내리는 맘을
추스릴 방법이 떠오르지 않아
너에게 잠겨 난 떠오르지 않아

엉망으로 흐트러져 취해 또 쓰러져
사랑은 흩어진 주제에 날 무너뜨려
언제까지 너를 견뎌낼 수 있을까
어두워진 맘엔 빛이 들 수 있을까

모두 묻어내고 싶다며 더욱 더 파고 들어가
다 잊어낼 거라며 더 선명히 새겨가
피해 숨고 싶다며 도망치고 싶다며
오늘도 이별 그 주위를 서성이잖아

멋대로 날 찾아와서 모든 걸 다 적시고
내 마음도 짙어져 널 원할 때쯤에
이내 떠나가 버렸던 네가 아직 그리워
그 때 조금 더 젖게 내버려 둘 걸

널 그리워하는 만큼 쉽게
닫히지 않는 보랏빛 새벽
고요해서 더 크게 들리는
마음 속 말들 보고 싶다

멋대로 날 찾아와서 모든 걸 다 적시고
내 마음도 짙어져 널 원할 때쯤에
이내 떠나 가버렸던 네가 아직 그리워
그 때 조금 더 젖게 내버려 둘 걸

갑작스레 내리는 소나기에


Comments 12

댓글을 써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