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듣기/가사] OOHYO(우효) - Papercut





[듣기/가사] OOHYO(우효) - Papercut





우효의 새 싱글 'Papercut'이 7월 4일 금요일 오후 6시에 발매 되었습니다. Papercut이란 지나간 상처에 대해서 이야기한것으로 종이에 베인 상처라는 뜻 입니다. 우효는 신비주의 컨셉이지만 음악이 워낙 독특하기 때문에 아는 사람들은 다 아는 유명한 가수입니다. 비록 대중적인 장르는 아니지만 음악도 좋고 본인만의 스타일로 트렌디한 음악을 만들어가는게 정말 대단하죠. 


이번 싱글앨범은 국내 음원 사이트 뿐 아니라 아이튠즈, 스포티파이, 중국 QQ뮤직등 다양한 음원 사이트에 발표되어 많은 세계인들도 손쉽게 우효의 음악을 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멜론에서 가져온 우효의 Papercut 앨범 소개입니다. 


우효입니다. 

이번 싱글 Papercut 은 지나간 ‘상처’에 대한 노래입니다. 

타인에 대한 이해와 배려가 없는 사람들로부터 받은 상처 - 시기, 질투, 거짓된 행동, 가식적인 말 등으로 받은 상처 - 를 떠올리면 

세상이 끝난 것 같은 절망과 외로움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가끔은 이 노래의 후렴 가사처럼 

‘당신이 나에게 준 것은 그저 하나의 페이퍼컷에 지나지 않는다’라고 말할 수 있게 되고, 용서하게 되고, 

상처가 깨끗이 낫게 되는 기적을 경험할 때도 있습니다. 

이 노래를 통해 아물어가는 상처에 대한 기쁨과 감사를 표현하고 싶었습니다. 

상처로 얼룩진 사회에서 아직 웃음을 잃지 않은 모든 사람을 응원합니다. 


이번 앨범에는 Papercut의 한국어버전 및 영어버전 두가지로 수록되었습니다.


앨범 커버 이미지는 우효가 직접 스케치 하였고 일본의 아트디렉터 코타로 오쿠스가 참여했습니다. 뮤직비디오는 이전에도 PIZZA 제작에 참여한 스튜디오 요그가 기획 및 제작을 했습니다.  


바람에 날려갔으면
강물에 실려갔으면
무심히 나를 베었던
기억들이 떠나갔으면
보이지 않는 선들이
지워졌으면

훨훨 날아갔으면
모든 게 꿈이었으면
뭐든지 할 수 있는걸
없던 일이 될 수만 있다면
Time
Papercut you gave me
Just a papercut you left me
Papercut you gave me
Just a papercut you left me

Papercut 
Cut
Papercut
Cut

I did my best to read your eyes,
To read between your pretty lies
But now I’m such a wreck, you see
For me it’s already the end of time

Papercut you gave me
Just a papercut you left me
Papercut you gave me
Just a papercut you left me

Papercut 
Cut
Papercut
Cut
Papercut
Cut
Papercut
Cut

All this time you gave me 
nothing left to keep
But it's time to let you go,
to see you in your dreams


Comments 4

댓글을 써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